메뉴 건너뛰기

언론보도



"최저임금 인상률 최악··· 국민들 열망 짓밟았다"

by 교육선전 posted Jul 21, 2016
Extra Form
언론사 전라일보
보도일 2016-07-18
원문 보러가기 http://www.jeolla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488270
기자 신혜린

민주노총 전북본부와 시민단체는 18일 성명서와 기자회견 통해 올해 최저임금을 일방 결정한 것은 최저임금위원회가 스스로 사용자 편임을 인정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민주노총은 “최저임금심의위원회는 지난해 이어 또다시 최저임금 1만원이라는 2000만 노동자와 국민들의 열망을 짓밟았다”고 꼬집었다.

이어 "2017년도 최저임금은 고작 전년대비 7.3% 인상된 시급 6470원(월 135만2230원)으로 최악의 인상률이다"면서 "노동계는 최저임금 시급 1만원(월 209만원)을 쟁취하기 위해 수 개월간 모든 노력을 다했지만 기울어진 운동장, 정부의 입김 속에 시급 6470원이라는 초라한 결과를 받아들여야 했다"고 토로했다.

이들은 “최저임금위원회가 더 이상 500만 국민의 임금을 결정하는 기구가 될 수 없음는 최저임금위원회의 사망을 선고한다”면서 “정부가 임명하는 위원회 공익위원들의 편파적인 최저임금 결정을 납득할 수 없어 지속적인 규탄대회를 갖겠다”고 말했다.



  1. No Image

    민주노총 전북본부 1차 총파업 “정부 노동개악 즉각 중단하라"

    //구글 통계 추적 코드 (function(i,s,o,g,r,a,m){i['GoogleAnalyticsObject']=r;i[r]=i[r]||function(){ (i[r].q=i[r].q||[]).push(arguments)},i[r].l=1*new Date();a=s.createElement(o), m=s.getElementsByTagName(o)[0];a.async=1;a.src=g;m.parentNode.insertBefore(a,m) })(window,document,'script','//www.google-analytics.com/analytics.js','ga'); ga('create', 'U...
    Date2016.07.21
    Read More
  2. No Image

    최저임금 불만, 민노총 전북본부 '총파업'

    민주노총 전북본부가 2017년도 최저임금 인상분에 대한 불만과 한상균 위원장 석방 등을 정부에 요구하며 총파업 집회를 여는 등 본격적인 ‘하투(夏鬪)’에 돌입했다.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20일 오후 4시 전북도청 앞에서 조합원 800여명(경찰 추산 700명)이 참가한 가운데 ‘7·20 총파업-총력투쟁 전북대회’ 집회를 열고 정부의 노동정책을 비판...
    Date2016.07.21
    Read More
  3. No Image

    “최저임금 일방결정 국민 무시한 폭거”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전북공동투쟁본부는 18일 오전 10시30분께 고용노동부 전주지청 앞에서 소속원 30여 명이 모인 가운데 '2017년 최저임금 일방 결정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위원회의 결정 철회를 촉구했다.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전북공동투쟁본부는 18일 "일방적으로 최저임금을 6470원으로 결정한 위원회는 결정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투쟁본부는 이날 오전...
    Date2016.07.21
    Read More
  4. No Image

    "최저임금 인상률 최악··· 국민들 열망 짓밟았다"

    민주노총 전북본부와 시민단체는 18일 성명서와 기자회견 통해 올해 최저임금을 일방 결정한 것은 최저임금위원회가 스스로 사용자 편임을 인정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민주노총은 “최저임금심의위원회는 지난해 이어 또다시 최저임금 1만원이라는 2000만 노동자와 국민들의 열망을 짓밟았다”고 꼬집었다. 이어 "2017년도 최저임금은 고작 전년대비 7.3% 인상된 시급...
    Date2016.07.21
    Read More
  5. No Image

    전북시민단체 "현행 최저임금 결정구조, 뜯어 고쳐야"

    “최저임금심의위원회는 2000만 노동자와 국민들의 열망을 짓밟았다” 전북지역 시민단체가 최저임금심의위원회에 원색적인 비난을 쏟아냈다. 더불어이웃, 민생경제연구소, 민주노총전북본부, 민변전북지부 등 24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전북공통투쟁본부’는 18일 고용노동부 전주지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사용자...
    Date2016.07.2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Next
/ 2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