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언론보도



최저임금 불만, 민노총 전북본부 '총파업'

by 교육선전 posted Jul 21, 2016
Extra Form
언론사 전북일보
보도일 2016-07-21
원문 보러가기 http://www.jjan.kr/news/articleView.html?idxno=1104090
기자 김태경

민주노총 전북본부가 2017년도 최저임금 인상분에 대한 불만과 한상균 위원장 석방 등을 정부에 요구하며 총파업 집회를 여는 등 본격적인 ‘하투(夏鬪)’에 돌입했다.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20일 오후 4시 전북도청 앞에서 조합원 800여명(경찰 추산 700명)이 참가한 가운데 ‘7·20 총파업-총력투쟁 전북대회’ 집회를 열고 정부의 노동정책을 비판하며 비정규직 보호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민주노총은 △노동개악 완전 폐기 △재벌책임 전면화 △최저임금 1만원 △노동시간 단축 △노동기본권 보장 △사드배치 반대 등을 주요 골자로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또 민중총궐기대회를 주도한 혐의(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기소돼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은 한상균 위원장의 석방도 요구했다.

이날 민주노총 전북본부 소속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을 비롯, 민주노총 건설노조 플랜트지부와 타워크레인 지부, 국민건강보험공단 지부, 국민연금공단 지부 등 도내 사업장 근로자 1만 여명이 파업에 참여했으며, 22일에는 금속노조가 총파업을 하는 등 산별 노조별 릴레이 파업이 진행된다.

한편, 민주노총은 이날 전주 외에도 울산과 인천 등 전국 13개 지역에서 약 2만8000여명이 참여한 총파업 투쟁대회를 동시다발적으로 열었다. 

 


Atachment
첨부 '1'

  1. No Image

    민주노총 전북본부 1차 총파업 “정부 노동개악 즉각 중단하라"

    //구글 통계 추적 코드 (function(i,s,o,g,r,a,m){i['GoogleAnalyticsObject']=r;i[r]=i[r]||function(){ (i[r].q=i[r].q||[]).push(arguments)},i[r].l=1*new Date();a=s.createElement(o), m=s.getElementsByTagName(o)[0];a.async=1;a.src=g;m.parentNode.insertBefore(a,m) })(window,document,'script','//www.google-analytics.com/analytics.js','ga'); ga('create', 'U...
    Date2016.07.21
    Read More
  2. No Image

    최저임금 불만, 민노총 전북본부 '총파업'

    민주노총 전북본부가 2017년도 최저임금 인상분에 대한 불만과 한상균 위원장 석방 등을 정부에 요구하며 총파업 집회를 여는 등 본격적인 ‘하투(夏鬪)’에 돌입했다.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20일 오후 4시 전북도청 앞에서 조합원 800여명(경찰 추산 700명)이 참가한 가운데 ‘7·20 총파업-총력투쟁 전북대회’ 집회를 열고 정부의 노동정책을 비판...
    Date2016.07.21
    Read More
  3. No Image

    “최저임금 일방결정 국민 무시한 폭거”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전북공동투쟁본부는 18일 오전 10시30분께 고용노동부 전주지청 앞에서 소속원 30여 명이 모인 가운데 '2017년 최저임금 일방 결정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위원회의 결정 철회를 촉구했다.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전북공동투쟁본부는 18일 "일방적으로 최저임금을 6470원으로 결정한 위원회는 결정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투쟁본부는 이날 오전...
    Date2016.07.21
    Read More
  4. No Image

    "최저임금 인상률 최악··· 국민들 열망 짓밟았다"

    민주노총 전북본부와 시민단체는 18일 성명서와 기자회견 통해 올해 최저임금을 일방 결정한 것은 최저임금위원회가 스스로 사용자 편임을 인정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민주노총은 “최저임금심의위원회는 지난해 이어 또다시 최저임금 1만원이라는 2000만 노동자와 국민들의 열망을 짓밟았다”고 꼬집었다. 이어 "2017년도 최저임금은 고작 전년대비 7.3% 인상된 시급...
    Date2016.07.21
    Read More
  5. No Image

    전북시민단체 "현행 최저임금 결정구조, 뜯어 고쳐야"

    “최저임금심의위원회는 2000만 노동자와 국민들의 열망을 짓밟았다” 전북지역 시민단체가 최저임금심의위원회에 원색적인 비난을 쏟아냈다. 더불어이웃, 민생경제연구소, 민주노총전북본부, 민변전북지부 등 24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전북공통투쟁본부’는 18일 고용노동부 전주지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사용자...
    Date2016.07.2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Next
/ 2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