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언론보도



민주노총 전북본부 "세월호 보도 외압, 들켜서 문제?"

by 교육선전 posted Jul 07, 2016
Extra Form
언론사 오마이뉴스
보도일 2016-07-06
원문 보러가기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0002224270
기자 구영식

 

기사 관련 사진
 세종포럼 초청 토론회에서 발언하는 유성엽 국민의당 의원.
   


유성엽(현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 국민의당 의원의 '세월호 보도 KBS 외압 두둔' 발언 논란이 지역 노동계로까지 번졌다.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6일 낸 성명서에서 "유 의원의 발언은 자신에 비판적인 언론보도에 개입하는 것이 당연하다는 비민주적이고 구시대적 언론관에서 비롯된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특히 전북본부는 지난해 3월 유 의원이 자신과 전북도당에 비판적인 기사를 쓴 지역신문 기자에게 "쓰레기"라고 표현한 것을 "비민주적이고 구시대적 언론관"의 근거로 제시했다.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유 의원의 '세월호 보도 KBS 외압 두둔' 발언을 국민의당 정체성 비판으로까지 확대했다.

전북본부는 "유 의원은 현재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국민의당 전북도당에서도 중책을 맡고 있다"라며 "이런 위치에 있는 유 의원의 발언은 단순히 개인적 일탈이 아니라 국민의당 내면에 흐르는 반민주, 반노동, 친정권, 친재벌 정서를 그대로 드러낸 것이다"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국민의당은 20대 총선에서 새누리당이 민중의 심판을 받은 데 따른 반사이익으로 높은 득표를 얻었던 것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라며 "국민의당이 외치던 새정치가 말과 태도가 다른 정치, 약속을 어기는 정치, 새누리당을 따라가는 정치로 귀결된다면 심판의 다음 차례는 국민의당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오마이뉴스>는 유 의원이 5일 오전 열린 세종포럼(중견지역언론인모임) 초청 토론회에 참석해 "(청와대) 홍보수석이 당연히 할 수 있는 것 아니냐? (청와대 홍보수석이 당연히 할 수 있는데) 안 들키게 했어야 했다"라고 말했다고 단독 보도했다(관련보도 : 유성엽 "이정현 전 수석 역할, 어느 정권이나 있다").

이 자리에서 유 의원은 "(청와대 홍보수석이) 정권에 유리하도록 언론에 협조를 구하는 것은 어느 정권이나 있다"라며 "김대중·노무현 정부 때도 그리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러한 발언은 '세월호 보도 KBS 외압' 의혹의 당사자인 이정현 전 수석을 두둔하는 듯한 발언으로 읽혔다. 게다가 유 의원의 발언은 이 전 수석의 발언을 '언론개입'으로 규정하고 청와대 자체조사와 사과를 요구한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등 당 공식 의견과도 다른 것이다.

특히 유 의원은 이날 문제의 발언이 나온 직후 한 참석자가 "공개적인 자리에서 그렇게 발언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것 같다, 발언을 취소하는 게 좋겠다"라고 조언했지만 자신의 발언을 취소하지 않았다.

<오마이뉴스>를 통해 문제의 발언이 보도되자 유 의원은 "이정현 의원의 행동은 당연히 잘못이고 잘못된 행동이 드러났으니 책임져야 한다"라며 "이 의원이 홍보수석이라는 자리에 있다 보니 그렇게 행동한 것 아니겠냐고 얘기하려 했던 것이다"라고 해명했다.


Atachment
첨부 '1'

  1. No Image

    “성과연봉제 도입 철회를”

    민주노총전북본부 공공부문 대책위 회원들이 12일 전북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가 불법적으로 성과연봉제를 도입한다며 철회를 촉구하고 있다.
    Date2016.07.21
    Read More
  2. No Image

    타워크레인 ALL STOP, 도내 건설현장 비상

    도내 건설현장마다 타워크레인 운행이 전면 중단되면서 비상이 걸렸다. 더욱이 이번 파업 기간이 장기화될 조짐을 보이고 있어 각 건설현장마다 골머리를 앓고 있다. 13일 도내 건설업계에 따르면 타워크레인 임대사업자 모임인 한국타워크레인임대업협동조합과 민주노총 전국건설노동조합 타워크레인분과위원회는 그동안 임금협상 단체교섭을 진행했지만 결국 합의에 이르지 못...
    Date2016.07.21
    Read More
  3. No Image

    한국노총·전북경총 "삼성 투자 여건 마련" 약속 [출처] 한국노총·전북경총 "삼성 투자 여건 마련" 약속|작성자 티브로드 전주뉴스

    한국노총·전북경총 "삼성 투자 여건 마련" 약속 주요뉴스 / 2016년 전주뉴스 2016.06.16. 18:10 http://blog.naver.com/tbroadjj/220738122197 번역하기 전용뷰어 보기 [앵커멘트] 한국노총전북본부와 전북경영자총협회가 삼성의 새만금 투자협약 이행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노.사가 함께 새만금 투자 촉구를 요구하는 것도 이례적이지만 삼성이 투자할 수 있도록 여...
    Date2016.07.12
    Read More
  4. No Image

    전북노동계 ‘공공기관 성과연봉제’ 중단 촉구

    전북노동계 ‘공공기관 성과연봉제’ 중단 촉구 “성과연봉제·강제해고·민영화가 공공성·안전 파괴”...7~9월 연쇄파업 문수현 기자 (기사 승인: 2016년 07월 12일 14시30분36초) 전북지역 노동계가 ‘공공기관의 성과연봉제, 강제퇴출, 민영화’가 공공성과 안전을 파괴한다며 중단을 촉구했다. 민주노총전북본부, 전교조...
    Date2016.07.12
    Read More
  5. No Image

    민주노총 전북본부 "세월호 보도 외압, 들켜서 문제?"

    ▲ 세종포럼 초청 토론회에서 발언하는 유성엽 국민의당 의원. 유성엽(현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 국민의당 의원의 '세월호 보도 KBS 외압 두둔' 발언 논란이 지역 노동계로까지 번졌다.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6일 낸 성명서에서 "유 의원의 발언은 자신에 비판적인 언론보도에 개입하는 것이 당연하다는 비민주적이고 구시대적 언론관에서 비롯된 것이다"라고 지...
    Date2016.07.0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Next
/ 25
위로